SONGWON

SONGWON 산업그룹, 2018년 1분기 재무 실적 발표

  • 1분기 매출: 총 1,904억 7,200만 원
  • ​당기 순이익: 2017년 1분기 대비 39% 증가한 115억 3,700만 원
  • 매출 총이익: 425억 9,600만 원

한국 울산 – 2018년 05월 15일 –SONGWON 산업그룹(www.songwon.com)은 오늘 2018년 3월 31일에 종료된 2018년 1분기 재무 실적을 발표했다. SONGWON 산업그룹은 1,904억 7,200만 원의 매출을 달성해 한 해의 기분 좋은 시작을 알렸다. 전년 1분기 매출 1,749억 6,500만원 대비 8.9% 상승하였다. 2018년 1분기에는 EBITDA와 EBIT 이익률이 각각 12.4%와 8.1% 증가했다.

1분기

단위: 백만원(KRW)

2018년

2017년 (수정)

∆%

매출

190,472

174,965

8.9%

매출 총이익

42,596

37,862

12.5%

매출 총이익률

22.4%

21.6%

 

영업 이익

15,262

12,983

17.6%

EBITDA

23,704

21,225

11.7%

EBITDA 마진

12.4%

12.1%

 

EBIT

15,433

13,102

17.8%

EBIT 마진

8.1%

7.5%

 

당기 순이익

11,537

8,284

39.3%

SONGWON의 1분기 사업 성과는 예상했던 내용과 일치한다. 특히, 모든 지역에서 활발한 수요를 보인 폴리머 안정제 사업부문 실적이 우수했다. 물량과 매출액이 시장의 성장 전망을 웃도는 속도로 지속적인 성장을 보여주고 있다.

2017년 4분기에 단행한 가격 인상 효과가 가시적으로 드러나 원료 비용 인상을 효과적으로 상쇄하고 있다. SONGWON 그룹은 주요 제품의 수급 상황을 주시하고 있다.

2018년 1분기에 SONGWON 그룹은 원화 대비 미국 달러의 약세로 인해 발생한 불리한 환율 변동에 영향을 받았다. 환율, 정치적 불안, 예측 불가능한 지역 경제 상황으로 불확실성이 존재하기는 하지만, 매년 2분기와 3분기는 언제나 우수한 실적을 냈고 SONGWON도 사업부문 전반적으로 수요가 꾸준히 상승할 것으로 전망한다. SONGWON은 장기적인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전 세계적으로 공급망의 효율성을 구축하고 강화하는 전략을 추진할 것이다.

SONGWON은 앞으로도 신중을 기해 현명하게 자산을 운용하는 동시에 전 세계 고객에게 업계 최고의 솔루션을 제공할 역량이 있으며 전반적인 운영 실적을 개선하면서도 기회를 놓치지 않을 준비가 되어 있다고 자신한다.

2018년 1분기 보고서는 www.songwon.com/en/investors/financialresults 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Reader Enquiries

SONGWON Industrial Co., Ltd.
Walzmühlestrasse 48
8500 Frauenfeld
Switzerland
+41 52 635 0000
marketing@​songwon.com
www.songwon.com

Notes for Editors

송원산업

1965년 설립되었으며 현재 대한민국 울산에 본사를 두고 있는 송원산업은 정밀 화학 및 첨가제의 개발, 생산 및 유통 분야에서 업계를 선도하고 있습니다. 폴리머 안정제 분야의 선도기업인 송원산업그룹은 세계 각지에 계열사를 운영하고 있으며 일관된 글로벌 생산체제와 공급망을 갖추어 언제 어디서라도 전 세계 고객에 대한 대응이 가능합니다. 또한, 전문 기술진이 고객과 긴밀히 협력하여 다양한 요구사항에 부합하는 맞춤형 솔루션 제품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를 참조하십시오. www.songwon.com.

 

Editorial enquiries

Giulia Boratto
SONGWON Industrial Group

+41 52 635 0000
marketing@​songwon.com

Kevin Noels
Marketing Solutions NV

+32 3 31 30 311
knoels@​marketingsolutions.be

 

Also available in

 

Share

 

More news from